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문화 > 문화일반
한국 비디오아트 세상 맛보기
김성희 기자  |  kimsh@newscj.com
2012.10.11 14:58:15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참여작가 노기훈의 작품 (사진제공: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아르코, 싱글채널비디오 신작 소개

[천지일보=김성희 기자] 한국 비디오아트의 흐름을 조망할 수 있는 미디어 프로젝트가 마련돼 눈길을 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권영빈) 아르코미술관은 11일부터 20일간 ‘2012 아르코미술관 미디어 프로젝트: 언바운드 아카이브 The Unbound Archive’를 개최한다.

아르코미술관 미디어 프로젝트는 대표 컬렉션 중 하나인 싱글채널비디오 신작을 한자리에 소개하고 이를 통해 동시대 한국 비디오아트의 흐름을 조망하고자 기획하는 특별 프로젝트다.

올해는 비디오 스크리닝을 비롯해 아카이브 전시, 세미나, 해외 인사 초청 특별 강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번 프로젝트에서는 참여작가 15인의 비디오 작품과 작업 과정에서 생산되거나 작가의 관심사와 연관된 아카이브 자료를 함께 전시한다.

서울 종로구 동숭동에 위치한 아르코미술관에서 진행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오는 11월 2일까지 계속되며, 매주 월요일은 휴무다.
김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포토] ‘이색치열 레이스’ 파이팅

[포토] ‘이색치열 레이스’ 파이팅

26일 밤 경기도 과천시 주암동 렛츠런파크 서울(구 과천경마공원) 특설무대에서 ‘이색치열 바이크 레이싱’행사가 열렸다. 경기 관계자들이 모두 모여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이 날 행사는 국내 최초로 경마장에서 펼쳐지는 바이크 레이스로 렛츠런파크 서울이 주최하고 (주)야마하가 주관했다.1
[포토] ‘이색치열 바이크 레이싱’ 샴페인 터트리는 선수들

[포토] ‘이색치열 바이크 레이싱’ 샴페인 터트리는 선수들

26일 밤 경기도 과천시 주암동 렛츠런파크 서울(구 과천경마공원) 특설무대에서 ‘이색치열 바이크 레이싱’행사가 열렸다. 김영주 선수(오른쪽)와 정재헌 선수가 샴페인을 터트리며 즐거워하고 있다.이 날 행사는 국내 최초로 경마장에서 펼쳐지는 바이크 레이스로 렛츠런파크 서울이 주최하고 (주)야마하가 주관했다.1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