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출범 100일④][시민과의 대화] 유한식 시장 “세종시 발전, 화합 가장 중요”
[세종시 출범 100일④][시민과의 대화] 유한식 시장 “세종시 발전, 화합 가장 중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시 출범 100일을 맞아 시민과의 대화를 하고 있는 유한식 세종시장.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세종=김지현 기자] 유한식 세종시장은 ‘세종시 출범 100일’ 기념 ‘시민과의 대화’의 시간에 “세종시의 안정적인 발전을 위해선 시민의 화합이 가장 중요한 만큼 무엇보다도 화합해주길 바란다”고 특별히 당부했다.

이날 시민의 질문 가운데 ▲세종시 내 균형발전 ▲세종시청 건립 ▲세종시 통합 도시 계획 등에 대한 문제가 제기됐다.

이에 대해 유 시장은 “세종시청 건립 건에 대해 시민의 많은 관심과 우려가 있는데 장소가 금남면 호탄리로 확정됐으며 올해 말 착공에 들어간다”면서 “예산은 1409억 원이 소요될 예정이며 현재 300억 원이 부족한 상태”라고 말했다.

또 유 시장은 ‘세종시 통합도시 계획’에 대해선 “이미 시에서 예산을 들여 발주한 상태다. 여러 가지 프로젝트가 있지만 확정이 되면 발표할 것”이라며 “앞으로 읍‧면 사무소에 군청이상의 권한을 배분할 계획”이라고 답변하기도 했다.

끝으로 유 시장은 “세종시는 (시장) 혼자 만드는 것이 아니며 세종시에서만 만들어가는 것도 아니다”라면서 “행복청과 LH, 정부가 협조하고 있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세종시민이 힘을 결집해서 만들어간다면 세종시가 제대로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고 호소했다.

유 시장은 “앞으로 세종시 설치 특별법이 개정되면 필요한 재정이 확보될 것이며 이에 따라 세종시의 균형 발전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진우 2013-01-12 17:37:37
모든 정책은 말로 듣는것 보다 시행하는 것을 알수 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