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출범 100일③][기자회견] 유한식 시장 “자치 역량 강화”
[세종시 출범 100일③][기자회견] 유한식 시장 “자치 역량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시 출범 100일 기념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유한식 세종시장. ⓒ천지일보(뉴스천지)

“시민의 행복을 가슴에 새기며”

[천지일보 세종=김지현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출범 100일’을 맞아 유한식 세종시장이 지난 8일 기자회견을 했다.

이날 유 시장은 “행정중심복합도시이며 국가균형발전의 핵심 축으로서 우리나라 17번째 광역자치단체로 출범하기까지 어려움이 많았지만 시민과 언론의 협조, 1천여 공직자의 노력으로 시정이 안정화 단계에 이르렀다”고 말했다.

유 시장은 또 “그동안 시정의 조기 안착을 위해 출범과 동시에 시 비전과 목표를 확정하고 각종 업무체계를 정립했다”면서 “건설지역과 조치원읍 등 기존 지역과의 불균형 해소를 위한 ‘균형발전 전략’ 수립에 착수했다”고 말했다.

특히 유 시장은 “자족기능 확보를 위한 ‘세종시 설치 특별법’ 개정 추진과 더불어 내년도 국비 확보에 중점을 두고 시정을 운영해 왔다”면서 ‘지난 100일간 추진해온 부문별 주요 성과’에 대해 발표했다.

유 시장은 주요 성과로 ▲‘자치 역량 강화’를 위한 시정 방침․목표․방향 설정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중장기적 발전 방안 추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창출, 중소기업 경쟁력 높이기 등 ▲복지 서비스 강화를 위한 야간 진료, 24시간 종합상황실 운영, 119자전거 구급대 운영 ▲교육과 문화기반 확충을 위해 관내 모든 초․중 무상급식, 원어민 영어학교 지원 등을 내놓았다.

하지만 유 시장은 “아직 풀어가야 할 과제가 산적해 있다”면서 ▲세종시 설치 특별법 개정 ▲지역 특화업종 개발, 신성장 동력 확보 ▲환경, 교육, 문화, 복지 등 ‘지역 격차 해소’ 등의 문제를 꼽았다.

끝으로 유 시장은 “‘누구나 살고 싶은 행복도시 세종’을 만들기 위해 항상 시민의 행복을 가슴에 새기면서 시민을 위한 무한봉사 행정을 적극 펼쳐 세종시 정상 건설 추진에 밑거름이 되도록 하겠다”며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