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외모 굴욕 “3단 콤보 폭소 연발”
송지효 외모 굴욕 “3단 콤보 폭소 연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송지효 외모 굴욕. (사진출처: SBS)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배우 송지효가 3단 콤보 외모 굴욕을 당해 폭소를 자아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특별 게스트로 배우 공효진과 엠블랙 이준이 출연했다.

런닝맨 맴버들은 게스트와 함께 ‘그녀의 심박수를 높여라’ 미션에서 공효진의 심장박동수를 높이는 게임을 진행했다.

이때 지석진이 “공효진이 선배야? 나이는 지효가 더 들어 보인다”고 놀렸고, 김종국은 “키가 공효진이 더 큰데 앉은키는 송지효가 더 크다”고 굴욕을 줬다.

이어 지석진은 송지효에게 “지효가 더 멀리 있는 거 맞지?”라고 맞받아치며 공효진과 얼굴 크기를 비교해 끝까지 송지효의 심기를 건드렸다.

‘송지효 외모 굴욕’을 접한 네티즌은 “송지효 외모 제대로 굴욕 당했네” “공효진이 선배였구나” “송지효가 성격이 좋아서 저런 말에도 참은 거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영경 2012-08-27 22:53:13
송지효 너무 좋아요^^~ 처음보았던 영화가 기억이 나네요 ㅋ 야한영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