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정치 > 북한
“북한, 7.4성명 통해 박정희 정권 와해 시도”
유영선 기자  |  sun@newscj.com
2012.07.03 10:33:55    
미국 우드로윌슨센터 루마니아 외교문서 공개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북한이 지난 1972년 7월 4일 발표된 ‘남북공동성명’(7.4성명)을 통해 박정희 정권의 기반을 흔들어 야당 진영의 집권을 도우려했음을 입증하는 외교문서가 공개됐다고 연합뉴스가 3일 보도했다.

미국 우드로윌슨센터 ‘북한국제문서연구사업’(NKIDP) 프로젝트팀이 북한대학원대학교와 공동으로 발굴한 1970년대 남북 7.4 성명 이후 상황을 담은 루마니아 외교문서에는 당시 북한이 남북대화를 추진한 속셈과 국제사회를 상대로 남한 정부를 고립시키려 했던 이른바 ‘평화·선전공세’의 진면목이 잘 드러난다.

1973년 3월 8일자 루마니아 외교문서를 보면 당시 니콜라이 차우세스쿠를 예방한 김동규 북한노동당 비서는 북한이 1971년부터 강화한 ‘대화공세’에 대해 설명하면서 “대화를 통해 남한 대중에게 혁명적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남한 괴뢰도당을 국내는 물론 국제적으로 고립시키고, 혼란상황으로 몰아넣고 있다”고 말했다.

김동규는 남북대화를 통해 중요한 승리를 거뒀다고 자평한 뒤 “남한 혁명운동가들이 지하에서 그들의 활동을 전개해나갈 때 솔직히 현재의 상황은 (대화) 이전에 비해 매우 우호적”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남북공동조절위와 남북적십자대화 등의 대화채널에 남한의 노동자, 농민, 학생, 지식인, 야당세력 등 북한에 동정적인 세력의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북한은 7.4성명 이후 박정희 정권이 선포한 1972년 ‘10월 유신체제’로 인해 전략에 차질을 빚게 된다. 1973년 3월 1일 평양 주재 루마니아 대사관이 본국에 보고한 전문에 따르면 박정희 정권의 유신체제가 출범한 이후 “북한은 유일한 대화 파트너만을 상대해야 했는데, 바로 박정희를 의미한다”고 돼 있다.

박정희 정권이 야당의 남북대화 참여를 봉쇄하자 북한은 몇 가지 다른 전술을 구사한다.

1973년 3월 9일과 17일 평양주재 루마니아 대사관 보고 전문을 보면 북한은 1973년 3월 평양에서 개최된 2차 남북조절위원회에서 “한반도의 군사적 사안을 다른 어떤 안건보다 먼저 해결하자”고 요구한다.

전문(17일자)은 “북한은 특히 남북 상호 군축을 위한 5개항을 제안했다”고 소개했다. 5개항은 남북 모두 병력규모를 10만 명 이하로 줄이고, 외국군의 무기 반입을 중단하고, 한반도에서의 외국군 철수 등을 골자로 한다.

북한은 7.4 공동성명 1주년이 되는 1973년 여름, 남한에 대한 공격을 더욱 노골적으로 전개한다. 특히 유엔 동시가입을 추진한 남한에 대해 “한반도 분단을 고착시키고 있다”고 맹비난했다고 그해 6월 23일자 루마니아 대사관 전문은 전한다.

이와 함께 북한은 자신들의 대화공세 전술로는 목적을 달성할 수 없음을 알고는 미국과의 평화협정을 직접 체결하는 방향으로 전략을 수정했다. 그러나 1976년 판문점 도끼 만행 사건으로 이마저도 물거품이 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유영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유플러스, 결국 사람 잡았다… 피해대리점주父 농약 마시고 숨져

LG유플러스의 부당한 피해배상 요구로 심리적 압박을 받던 피해대리점주의 부친이 농약을 마시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6일 ‘LG유플
 

[global news CheonJi] 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그가 가는 곳엔 평화가 온다’

이만희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대표 “전쟁 없는 세상 물려주자”3월 동유럽‧중남미 10개국 전‧현직 대통령 12명과 평화협약 체결해 아시아 최대 분쟁지역 필리핀 민다나오 민간 평화협정 이끈 주역◆세계평화, 결과로 말한다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실질적 결과로 말하는 평화운동가. 세계는 지금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이만희 대표를
 

[global news CheonJi] 찬란했던 마야문명, 왜 역사 속에서 사라졌을까

천지일보 영어섹션지 global news CheonJi를 새롭게 선보입니다. 이번 호에는 △표류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의 드레스덴 선언 ▲실질적 결과로 주목 받는 세계평화운동가 이만희 대표의 평화행보 ▲100년 전 동북아 평화의 해법을 제시한 안중근의 동양평화론 ▲과테말라에서 시작돼 멕시코까지 전해졌던 놀랍고 미스터리한 마야문명의 변천사 ▲최근 뜨고 있는
전체기사의견(2)
hdeejirerr
2012-07-03 15:28:4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새로운 사실이네요,....
새로운 사실이네요,....
진정환
2012-07-03 14:23:06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그 당시,,북한이 자기 뜻대로,, 안
그 당시,,북한이 자기 뜻대로,, 안돼서 참 다행이네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2)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국민체육진흥공단, 생활체육시설 체험수기 공모전 개최

국민체육진흥공단, 생활체육시설 체험수기 공모전 개최

국민체육진흥공단은 ‘국민체육진흥공단과 함께하는 건강하고 행복한 이야기’를 주제로 스포츠강좌이용권과 생활체육시설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체험수기 및 문화콘텐츠 공모전을 개최한다.
지존 등극한 암벽여제 김자인 울음보… “억누른 승리욕 분출”

지존 등극한 암벽여제 김자인 울음보… “억누른 승리욕 분출”

'암벽여제' 김자인(26)이 지존에 등극한 순간 결국 울음보를 터뜨리고 말았다.김자인은 15일(한국시간) 스페인 히혼에서 열린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세계선수권대회 여자부 리드에서 우승했다.세계랭킹 1위로서 출전자 가운데 마지막으로 등반에 나선 김자인은 홀드(손잡이)를 하나씩 조심스럽게 잡아가며 전진했다.마침내 정상 근처.김자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9월 15일자[천지만평] 2014년 9월 12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