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종교focus]②땅 끝 ‘동방의 빛’ 서방 유럽까지 비추다… 강연요청 쇄도
[특집-종교focus]②땅 끝 ‘동방의 빛’ 서방 유럽까지 비추다… 강연요청 쇄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일 베를린 집회 후 질문을 하고 싶어 대기하는 목회자들 다수가 단 앞으로 나와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또 이만희 총회장을 한 번이라도 더 보고 사진에 담으려는 참석자들이 단 앞으로 몰려나와 휴대폰을 꺼내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천지일보=강수경 기자]▶<한국에서 ‘버린 돌’ 유럽에서 ‘빛’이 되다>에 이어서.

◆국내 언론과는 극과 극 반응… 현지 언론 ‘집중 보도’
베를린 대집회에서는 라이프치히 TV방송이 ‘빛’ ‘밝히다’ 등 이 총회장의 이름 뜻을 풀이해주고 ‘동방의 빛’으로서 이 총회장의 역할을 조명했다. 교계 언론이나 일반 언론 할 것 없이 신천지에 대해서는 사실상 왜곡편파 보도를 지속해온 국내 언론과는 사뭇 다른 태도다. 대표적으로 2007년 5월 MBC PD수첩은 ‘신천지의 수상한 비밀’이란 제목으로 신천지가 청소년 가출과 가정파탄을 조장하는 종교집단인 양 보도해 사회적으로 큰 파장을 일으켰다.

그해 12월 MBC PD수첩은 신천지 비난 방송을 한 차례 더 내보내 사실상 신천지를 한국 사회에서 매장시켰다. 방영 후 검찰 조사에서 신천지에 대한 PD수첩 보도가 사실이 아님이 확인돼 PD수첩도 정정 반론 보도를 내보냈지만, 신천지에 대한 사회적 편견은 지속되고 있다.

 

▲ 집회 후 한 목회자가 나와 이 총회장에게 질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하지만 7일 프랑크푸르트 프레스클럽에서 열린 컨퍼런스 때에는 독일 헤쎈(Hessen)주에 있는 라인마인TV 방송이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의 강의와 이 총회장의 인터뷰를 차별 없이 방송에 내보냈으며, 영상은 유튜브로 전 세계에 공개됐다.

10일에는 자브뤼켄에 있는 독일 공영방송 자를란트방송국을 방문해 사장 및 문화부, 종교프로그램 담당자와 간담회를 갖고 기독교 방송에 대한 논의를 나누기도 했다.

 

▲ 프랑크푸르트 프레스클럽에서 열린 말씀 컨퍼런스 참석자가 동시 통역기를 귀에 꼽고 이만희 총회장이 전하는 강의내용에 귀를 기울이고 있다. (사진제공: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이번 베를린 대집회에서는 독일방송인 라이프치히 TV(Leipzig Fernsehen)가 집회 현장을 취재하고 이 총회장과 인터뷰 후 뉴스 시간을 통해 그대로 방영했다. 이 방송을 진행한 앵커는 “유럽의 공황이나 시리아 사건, 이 외에도 많은 분쟁이 있는 이러한 때에 사람들은 신앙에서 그 답을 찾는다”며 “이 한국인 이만희씨는 평범한 기독교인은 아니다”고 평가했다.



관련 뉴스는 현지시간으로 14일(화요일) 18~23시까지 주요시간 동안 매 시간에 한 번씩 보도됐으며, 15일(수요일) 8~10시, 10~11시에도 방영됐다. 이 방송은 보도 후 프로그램의 인기도가 높아지자 유튜브에 말씀대집회 영상만을 편집해 올리기도 했다.
독일 민영 인터넷 방송 JeetTV는 이번 집회 실황을 인터넷으로 전 세계에 생중계했다.

북베를린 주간신문사는 13일 인터뷰를 갖고 17일 독일 예수승천일에 맞춰 집회와 이 총회장에 대해 대서특필했다. 이 신문은 한 지면의 절반가량을 할애하며 이 총회장의 집회 내용을 심층적으로 다뤘다.

 

 

 

▲ 7일 개최된 프랑크푸르트 컨퍼런스에 참석한 목회자들이 강연이 끝난 후 이 총회장 앞으로 몰려나와 강의에 대한 질문을 쏟아내고 있다. 이 총회장은 목회자들의 질문에 답을 하며 성경을 풀어줬다. (사진제공: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세계 언론, 신천지 ‘말씀대성회’에 관심 증폭
지난 1월 7일 멕시코 TV아즈테카 아메리카 방송은 지난해 9월 잠실에서 개최된 신천지 말씀대성회 현장을 미주지역에 30분가량 방송했다. 현재 멕시코 TV아즈테카 아메리카 방송은 신천지 말씀대성회 현장을 11회 이상 방영했다. 3월 10일에는 유럽 지역에서 신천지 말씀이 방송됐다.

TBN 이탈리아 방송은 이날 기독교 세상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소개하며 신천지에 대해 방영했다. TBN 이탈리아 방송은 기독교방송으로 이 시간대 이탈리아에서 약 4만 명이 시청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독일 프랑크푸르트 AlexTV에는 3월 14, 15, 17일에 각 세 차례씩, 베를린에서 14, 21일 방영되었고 계속 방영될 예정이다.

신천지는 현재 중국 일본 러시아 미국 캐나다 이탈리아 독일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전 세계 15개국에 50여 개 해외교회 및 지부를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3000여 명의 외국인이 교인으로 등록돼 있으며 해마다 100%가 넘는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 7일 말씀 컨퍼런스가 열린 프랑크푸르트의 프레스클럽. (사진제공: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고ㅋㅋ 2012-05-23 09:37:49
한국에서와는 대조적이네요!!

진주2 2012-05-23 13:09:36
하나님을 믿는 신앙인이라면 계시록이 이루어졌다는 말에 관심을 가지고 확인해 보는것이 너무도 당연한 일이 아닌가요~?

하늘유리 2012-05-23 20:03:21
요즘 해외관련 기사들이 많네요! 이렇게 반응들이 좋은거보면
뭔가 있으니까 해외까지 선전하는게 아닌가 생각이 드네요! 비방적인 이미지가 많은 신천지를 달리보게 됩니다..

미나 2012-05-23 20:57:54
이게 사실이라면 정말....놀랍네요

최희재 2012-05-23 22:09:39
동성서행의 역사같습니다. 정말 놀랍고 놀랍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