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스포츠 > 농구
‘김윤태 26점’ 동국대, 상명대 꺾고 공동 4위
김현진 기자  |  yykim@newscj.com
2012.05.10 06:11:43
   
▲ 동국대 (사진제공: 한국대학농구연맹)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동국대가 힘겹게 상명대에 승리하며 공동 4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동국대는 9일 동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열린 2012 KB국민은행 대학농구리그 홈경기서 상명대의 끈질긴 추격을 따돌리고 75-70으로 승리하며 7승 4패를 기록했다.

동국대는 상명대의 변칙 수비에 고전하며 역전과 재역전을 주고받은 끝에 힘겹게 이겼다.

김윤태는 4쿼터 중반 이후 팀 득점에 모두 관여하며 26점 3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이대헌은 골밑에서 볼을 잡으면 거의 득점으로 연결하며 18점을 올렸고, 석종태는 16점 6리바운드로 팀 승리에 기여했다.

상명대는 머리를 짧게 깎고 나오면서까지 투지를 발휘, 좋은 경기를 펼쳤으나 경기 막판 체력 저하로 승리를 따내지 못했다. 이현석은 25점으로 팀 득점을 이끌었고, 김경수와 민경준은 3점슛 5개 포함 27점을 합작하며 분전했다.

동국대는 4-8로 끌려가던 1쿼터 중반 상명대의 패스를 끊어 연속 8점을 올리며 12-8로 역전한 뒤 흔들렸다. 상명대 민경준을 막지 못했다.

상명대 민경준은 절묘한 패스로 골밑에서 완벽한 슛 기회를 만들었고, 3점슛 두 개까지 성공하며 경기 흐름을 바꿨다. 김경수의 버저비터까지 더해 22-18로 1쿼터를 마친 상명대는 2쿼터 종료 3분여까지 민경준의 패스와 3점슛으로 35-31로 앞섰다.

동국대는 전반전에 주어진 작전타임 두 개를 먼저 사용했다. 동국대가 고전했다는 것을 그대로 보여줬다. 그래도 2쿼터 종료 3분 11초 전 작전타임 이후 김윤태의 3점슛 두 개와 이대헌의 골밑 득점, 3쿼터 초반 김종범의 연속 5점까지 더해 46-35로 11점까지 앞섰다.

동국대는 이때부터 또 주춤했다. 5분 동안 단 4점에 그치고 이현석에게 대량 실점하며 50-51로 역전 당했다. 석종태의 연속 골밑 득점으로 58-53으로 앞섰으나, 김종민에게 14m 버저비터와 4쿼터 초반 연속 7실점하며 60-66으로 뒤졌다.

이때 김윤태가 원맨쇼를 펼치며 더 이상 역전을 허용하지 않았다. 김종범의 점프슛 이후 동국대가 올린 13점이 모두 김윤태의 손에서 만들어졌다. 김윤태는 속공으로 바스켓카운트를 얻고 이대헌의 골밑 득점을 어시스트 했으며, 3점슛 두 개까지 꽂았다.

상명대는 역전을 노리며 최선을 다했지만, 역부족이었다.

한편 중앙대는 단국대학교 천안캠퍼스에서 열린 원정경기서 단국대에게 94-78로 승리하며 6연승과 함께 8승 3패를 기록, 단독 3위로 1라운드를 마무리했다.
김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유플러스, 결국 사람 잡았다… 피해대리점주父 농약 마시고 숨져

LG유플러스의 부당한 피해배상 요구로 심리적 압박을 받던 피해대리점주의 부친이 농약을 마시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6일 ‘LG유플
 

[방콕 현지르포] “달라이라마도 세 번이나 그를 찾아왔습니다”

불교의 나라 태국에서 왕실과 세계불자들이 함께한 축하행사가 열렸다. 태국 승왕 솜뎃 프라 니나삼바라(Somdet Phra Nynasamvara)의 100세 생일 축하연이 지난 1~3일 방콕 왓 보원니웻(Wat Bowon Niwet) 사원과 세계불교도우의회(WFB: World Fellowship of Buddhists) 회관에서 진행됐다.
 

[인터뷰] “법 공부를 해서라도 남양유업과 끝까지 싸울 생각입니다”

“대기업 상대로 이길 수 있을까, 저도 확신을 못 했어요.”남양유업의 항소 소식이 들린 지 일주일쯤 지나 박 씨(33)를 만났다. 올해 1월 남양유업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해 10달 만에 ‘승소’ 판결을 받은 주인공이다.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며 인터뷰를 자청한 그지만, 다른 직장에 몸담고 있으니 이름과 얼굴은
전체기사의견(1)
축구돌이
2012-05-10 10:41:5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동국대 화이팅!
동국대 화이팅!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도핑 파문’ 이용대 자격정지 철회… 9월 인천아시안게임 출전

‘도핑 파문’ 이용대 자격정지 철회… 9월 인천아시안게임 출전

‘도핑 파문’으로 출전을 중지 당한 이용대(25, 삼성전기)와 김기정(23, 섬성전기) 선수가 다시 ‘배드민턴 채’를 들 수 있게 됐다.대한배드민턴협회(회장 신계륜)는 15일 오전 서울 중구 태평로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긴급기자회견을 통해 “세계배드민턴연맹(BWF) 도핑청문위원단이 재심의를 열어 이용대‧김기정에게 내려진 1

인천아시안게임 SNS, 물범 탈 인형 알바 모집 화제

인천아시안게임 마스코트 물범 탈 인형...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4월 16일자[천지만평] 2014년 4월 14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 자동이체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