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뱃갑 경고문구 30→50% 표시면적 확대
담뱃갑 경고문구 30→50% 표시면적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담뱃갑에 표시하는 경고 문구의 크기가 담뱃곽 앞뒷면의 30%에서 50%로 늘어난다. 또 금연구역도 추가될 방침이다.

보건복지부는 오는 12월부터 시행되는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에 맞춰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시행 규칙을 다음 달 입법예고 한다고 1일 밝혔다.

경고 문구도 추가된다. 문구는 “타르 흡입량은 흡연자의 흡연 습관에 따라 다르므로 저타르 담배를 피워도 똑같이 해롭습니다”와 “금연 상담전화는 1544-9030” 등이 추가될 예정이다.

또한 복지부는 고속도로 휴게소, 문화재보호 사적지, 당구장, 운동시설 등의 시설 전체를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하는 등 금연 구역을 대폭 확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