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박지원, 원내대표 출마 선언… 경선 4파전
[영상뉴스] 박지원, 원내대표 출마 선언… 경선 4파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황금중 기자·이인호 기자] 민주통합당 박지원 최고위원이 당내 논란 속에 결국 원내대표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박지원 최고위원은 오늘(26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박지원 | 민주통합당 최고위원)
“특정후보를 지지하지 않는 공정한 관리자가 되겠습니다. 돌아온 박지원이 민주통합당의 정권교체를 이룩하겠습니다.”

또한 계파를 떠나 정권교체에 집중하는 통합의 정신을 강조했습니다.

(녹취: 박지원 | 민주통합당 최고위원)
“대립과 분열의 벽을 허물고 통합 정신을 살려… 친노와 비노, 호남과 비호남이 없는 오로지 민주통합당만이 존재해야 합니다.”

박 최고위원은 회견 후 기자들과 만나 ‘이해찬 당 대표-박지원 원내대표 담합’ 논란에 대해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강하게 부정했습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의 ‘영원한 비서실장’으로 불리는 박 최고위원은 김대중 정부 시절 문화부 장관과 비서실장을 지냈고, 18대 국회에선 정책위의장과 원내대표를 역임했습니다.

다음 달 4일 원내대표 경선은 박지원 최고위원, 이낙연, 전병헌, 유인태 의원의 4파전으로 치러지게 됐습니다.

(영상취재: 황금중 기자·이인호 기자 / 편집: 황금중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