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여야, 최시중 소환에 한목소리 “철저히 수사”
[영상뉴스] 여야, 최시중 소환에 한목소리 “철저히 수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황금중 기자] 최시중 전 방송통신위원장의 검찰 소환에 대해 여야 모두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새누리당은 어제 논평을 통해 검찰이 최 전 위원장의 금품수수 의혹에 대한 전모를 밝혀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2007년 대선 여론조사 자금으로 썼다고 시인한 것도 수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이상일 | 새누리당 대변인)
“그것이 어디에 어떻게 쓰였는지 있는 그대로 밝혀내야 합니다. 2007년 대선 때의 여론조사에 썼다고 했는데 이와 관련해서도 철저한 수사가 이루어져야 합니다.”

민주통합당 문성근 대표대행은 오늘 최고위원회의에서 검찰 수사를 대선자금 전체로 확대해야 한다며 이명박 대통령을 겨냥했습니다.

(녹취: 문성근 | 민주통합당 대표대행)
“이 돈뿐 아니고 2007년 대선자금 전체에 대해서 이번 기회에 낱낱이 수사를 하기를 권고합니다.”

또한 “검찰총장과 중수부장이 이 사건은 오래 끌 일이 아니라면서 단순 인허가 비리로 몰아가려는 것 아닌가 우려스럽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번 최시중 파문에 여야가 한목소리를 내고 있지만, 대권 경쟁에도 적잖은 파장이 될 전망입니다.

(영상취재/편집: 황금중 기자)

▲ ⓒ천지일보(뉴스천지)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