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명숙 대표 “서민경제 꽃 피는 대전시” 약속
한명숙 대표 “서민경제 꽃 피는 대전시” 약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가 4일 대전 중앙로 으능정이 거리에서 대전 합동 지원 유세에 나섰다.

이 유세장에는 이정희 통합진보당 대표, 박병석, 박범계, 강래구, 이서령, 김창근 후보 등도 함께했다.
한 대표는 “이명박 정권 4년 동안 1%의 특권층에게는 100조 원의 가까운 세금을 감세해줬다”면서 “재벌기업들에게는 특혜를 줬지만 우리 서민들에게는 너무나 추운 겨울이었고 그동안 고통 받고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한 대표는 “일주일 후 총선에서 심판해 주시고, 여기 야권단일후보 모두 당선시키면 대전시가 대한민국 중심이 될 것”이라면서 “서민경제에 꽃이 피고 여러분 가정에 웃음꽃 피는 아름다운 대전시를 만들어내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