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정치 > 청와대·총리실 | 핵안보정상회의
이 대통령 “핵안보정상회의 목적은 핵무기 없는 세상”
유영선 기자  |  sun@newscj.com
2012.03.19 10:51:01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이명박 대통령은 19일 서울 핵안보정상회의 개최와 관련, “이번 회의의 목적은 전 세계 핵물질의 양을 최소화하고 관리를 강화해서 궁극적으로 ‘핵무기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한 데 있다”고 밝혔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전 KBS1 라디오와 교통방송ㆍ동영상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중계된 ‘제86차 라디오연설’에서 “현재 전 세계에는 핵무기 13만여 개를 만들 수 있는 핵물질이 산재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통령은 또 “우리는 북한의 끊임없는 핵위협 속에서도 확고하고 일관된 핵 비확산 원칙을 지켜왔다. 또한 원자력을 평화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모범국가”라면서 “이런 점이 국제사회에서 크게 인정받아 이번 회의를 개최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의에 대해 “지난해 워싱턴 회의가 핵안보에 대한 인식을 함께 하는 선언적 성격이었다면, 이번 회의에서는 선언문을 통해 구체적인 실천내용이 나올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면서 “방사성 물질에 대한 각국의 관리를 강화하고 핵물질 불법거래를 막기 위한 국가간 협력방안이 담길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이어 “북한 비핵화에 대한 국제 사회의 지지기반을 넓히는 데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일부 국내 단체들이 이런 취지를 잘못 이해하고, 이번 회의에 반대하고 있는 것은 매우 안타까운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 대통령은 “정부는 국민과 함께하는 핵안보정상회의를 위해 회의 기간 시민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승용차 자율 2부제와 같은 협력을 당부했다.
유영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공개된 ‘2015경북문경군인체육대회’ 기념주화

공개된 ‘2015경북문경군인체육대회’ 기념주화

3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컨벤션에서 모델이 2015경북문경군인체육대회 공식 기념주화를 선보이고 있다.
‘2015경북문경군인체육대회’ 기념주화 공개

‘2015경북문경군인체육대회’ 기념주화 공개

‘2015경북문경군인체육대회’ 기념주화 공개. 3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컨벤션에서 모델이 2015경북문경군인체육대회 공식 기념주화를 선보이고 있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