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정치 > 청와대·총리실 | 핵안보정상회의
이 대통령 “핵안보정상회의 목적은 핵무기 없는 세상”
유영선 기자  |  sun@newscj.com
2012.03.19 10:51:01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이명박 대통령은 19일 서울 핵안보정상회의 개최와 관련, “이번 회의의 목적은 전 세계 핵물질의 양을 최소화하고 관리를 강화해서 궁극적으로 ‘핵무기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한 데 있다”고 밝혔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전 KBS1 라디오와 교통방송ㆍ동영상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중계된 ‘제86차 라디오연설’에서 “현재 전 세계에는 핵무기 13만여 개를 만들 수 있는 핵물질이 산재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통령은 또 “우리는 북한의 끊임없는 핵위협 속에서도 확고하고 일관된 핵 비확산 원칙을 지켜왔다. 또한 원자력을 평화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모범국가”라면서 “이런 점이 국제사회에서 크게 인정받아 이번 회의를 개최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의에 대해 “지난해 워싱턴 회의가 핵안보에 대한 인식을 함께 하는 선언적 성격이었다면, 이번 회의에서는 선언문을 통해 구체적인 실천내용이 나올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면서 “방사성 물질에 대한 각국의 관리를 강화하고 핵물질 불법거래를 막기 위한 국가간 협력방안이 담길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이어 “북한 비핵화에 대한 국제 사회의 지지기반을 넓히는 데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일부 국내 단체들이 이런 취지를 잘못 이해하고, 이번 회의에 반대하고 있는 것은 매우 안타까운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 대통령은 “정부는 국민과 함께하는 핵안보정상회의를 위해 회의 기간 시민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승용차 자율 2부제와 같은 협력을 당부했다.
유영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12월에 한국전쟁?

“12월 한반도에 제2의 한국전쟁이 일어날 것입니다. 회개하지 않으면 하나님이 징계하실 것입니다.” 일부 개신교인들이 계시를 받았다며 한반도 전쟁설을 퍼뜨려 대한민국이 홍역을 치르고 있다. 12월 한국전쟁을 예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허니버터칩’ 홀릭

“빼빼로데이 재고품도 허니버터칩과 함께 파니까 금방 나가네요, 1만 원짜리 빼빼로 세트도 지금 막 사갔어요. 마진은 거의 못 남겼지만 재고가 팔리니 마음이 좀 가볍네요.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강정호 포스팅 500만 달러 수용… 메이저리그 진출 임박

강정호 포스팅 500만 달러 수용… 메이저리그 진출 임박

넥센이 20일 “메이저리그 구단이 포스팅(비공개 입찰)을 통해 강정호를 영입하겠다고 써낸 최고응찰액을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메이저리그 구단이 제시한 최고응찰액은 500만 2015달러(약 55억원)다. (사진출처: 연합)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강정호(27·넥센 히어로즈)의 포스팅 금액이 20일 공개됐다.넥센은 이날 메이저리그 구단이 포스팅(
강정호 포스팅 마감… 메츠·양키즈·에인절스 ‘입찰 포기’

강정호 포스팅 마감… 메츠·양키즈·에인절스 ‘입찰 포기’

▲ 미국 메이저리그(MLB) 진출을 노리는 넥센 히어로즈 강정호 선수. (사진출처: 뉴시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한국인 야수 중 최초로 포스팅시스템을 통해 미국 메이저리그(MLB) 진출을 노리는 강정호(27, 넥센 히어로즈)의 포스팅 결과가 넥센 히어로즈에 전달됐다. 그러나 당초 영입을 타진했던 것으로 알려진 구단들이 입찰에 참여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12월 22일자[천지만평] 2014년 12월 19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