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종단연합
종교계 ‘제주 구럼비 발파’ 규탄 한목소리
박준성 기자  |  pjs@newscj.com
2012.03.11 17:30:43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파괴된 자연유산 복구 불가”… 정부에 사업 중단·재검토 촉구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종교계가 제주 해군기지 건설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강정마을에서 이뤄지는 ‘구럼비 해안 바위’ 발파작업을 강력히 규탄하며 사업 중단을 촉구했다.

조계종 화쟁위원회는 8일 성명을 통해 “구럼비는 그 경관의 아름다움이나 지형의 희귀성 때문에 국내외에서 높은 보존가치를 인정받고 있다”며 “정부는 구럼비 발파를 즉각 중단하고 다시 대화를 시작해야 한다”고 밝혔다.

조계종 환경위원회는 9일 “제주 강정마을 해군기지 건설 문제는 지역사회를 넘어 정부와 국민 간의 신뢰를 붕괴시키고 있다”며 “천혜의 땅, 평화의 섬인 제주도의 소중한 자연환경을 파괴하고 있어 이해 당사자들만의 갈등으로 치부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환경위는 구럼비 바위 발파 즉각 중단, 해군기지 원점에서 전면 재검토 등을 촉구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도 “우리 시대에 이미 생명과 평화, 민주주의의 상징이 되어버린 구럼비를 발파한 것은 현 정부가 국민의 절규를 무시한 것이고, 민주주의를 짓밟은 처사”라며 “이러한 국민의 열망을 받아들여 제주도지사는 발파 중지 명령을 내렸다. 그러나 지방자치의 책임자까지도 우습게 여기고 발파를 강행하는 것은 우리 권력이 지닌 극도의 오만함이라고 밖에 표현할 방법이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정부와 해군과 건설사는 지금이라도 생명의 바위인 구럼비에 대한 발파작업을 즉각 중단하라”면서 “해군기지 건설에 대한 숱한 의혹과 문제제기를 숙고해 국민의 합의를 도출하고 그 기반 위에서 국가와 안보의 미래를 계획하고 실행시키기를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는 정기회의를 열고 “정부가 각종 반대 여론을 무시하고 제주 강정마을 구럼비 바위 발파작업을 폭력적으로 개시한 것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정부에 즉각적인 공사 중지를 촉구했다.

정의평화불교연대는 “세계적인 자연유산 구럼비를 파괴한다면 다시는 복구할 수 없다”며 “국민과의 합의 없이 법까지 위반하며 초헌법적 야만을 저지르는 정권의 행태에 우리는 분노를 넘어 절망한다”고 탄식을 쏟아냈다. 불교시민사회네트워크도 성명을 내고 “강정마을 주민과 제주도민, 종교계 등을 포함한 범국민적 논의기구를 구성할 것”을 제안하며 사업 중단을 요구했다.

한편 강정주민들과 종교단체 등 100여 명은 지난 7일 새벽 5시 강정 해군기지사업부지 정문 앞에서 규탄대회를 열었다. 천주교 문정현 신부는 “구럼비를 폭파하려면 나를 먼저 죽여야 한다”면서 경찰과 대치했다. 이날 구럼비 해안에는 영국의 평화활동가 엔지젤터 씨가 “구럼비를 폭파해서는 안 된다”고 외치는 등 국제적 저항운동으로 확산되고 있다.

박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르포] 서울의 팽목항

“4.16 약속지킴이가 됩시다. 진상규명을 위해 서명해주세요.”광화문광장 방향 사거리 신호등을 건너면 들을 수 있는 목소리다. 이 목소리가 들린 지 벌써 126일째다. 아이들의 사진이 붙은 플래카드를 든 자원봉사자와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허니버터칩’ 홀릭

“빼빼로데이 재고품도 허니버터칩과 함께 파니까 금방 나가네요, 1만 원짜리 빼빼로 세트도 지금 막 사갔어요. 마진은 거의 못 남겼지만 재고가 팔리니 마음이 좀 가볍네요.
전체기사의견(1)
눈꽃여왕
2012-03-13 23:21:4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우리의 자연경관을 헤치면서까지 꼭 해
우리의 자연경관을 헤치면서까지 꼭 해군기지가 그곳에 들어서야하는건가요.. 슬픈 현실이네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한국, 이라크 꺾고 27년만에 아시안컵 결승 진출

한국, 이라크 꺾고 27년만에 아시안컵 결승 진출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이 26일 호주 시드니 스타디움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열린 아시안컵 이라크와의 준결승전에서 2대 0으로 이겨 결승에 진출했다.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결승에 진출한 것은 1988년 이후 27년 만이다. 한국은 오는 31일 호주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속보] 한국 축구, 이라크 2-0으로 꺾고 아시안컵 결승행

[속보] 한국 축구, 이라크 2-0으...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1월 26일자[천지만평] 2015년 1월 23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