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민족종교
천부삼인(天符三印) 정체 밝히다 ‘하도‧낙서‧천부삼인’
이길상 기자  |  bohwa@newscj.com
2012.03.03 09:38:36    

   
▲ 천부삼인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이길상 기자] 하도(河圖)‧낙서(洛書)의 이론과 천부경의 원리를 수리에 입각해 밝힌 책인 ‘하도‧낙서‧천부삼인’이 출간됐다. 이 책은 35년간 주역을 연구한 김윤식 선생과 한의사 유한철 원장 합작이다.

하도와 낙서는 고대 중국에서 예언이나 수리의 기본이 된 책이며, 천부삼인은 국조 단군왕검이 한웅천왕으로부터 받아 세상을 통치했다는 세 개의 인(印)을 말한다.

주역‧하도‧낙서 등 동양학 이론은 이 분야에 흥취가 있지 않고는 접근하기 어려운 학문에 속한다. 그래서 이 책은 기존의 난해성을 혁파하기 위해 수리적기법(數理的技法)을 도입했다. 또한 동양학을 학습하는 방법에 혁명을 도입할 시기라고 생각해 위상(位相)을 가진 도형을 채택해 표현했다.

이 책은 하도, 낙서, 하도‧낙서, 천부경 제4부로 구성됐다. 제1부 ‘하도’에서는 하도에서 8괘가 도출되는 원리, 하도와 인체의 상관관계, 하도와 연관된 다방면의 실생활 변화를 다뤘고, 제2부 ‘낙서’에서는 낙서의 9궁도와 후천문왕8궤도와의 관계를 기술했다.

또한 제3부 ‘하도‧낙서’에서는 서괘(序卦)의 원리, 선천복희8궤도와 후천문왕8궤도를 잇는 제3의 역(易)으로서 정희철 선생이 창안한 중천11부인도를 정리했다. 제4부 ‘천부경’에서는 단수(單數)와 본수(本數)의 원리를 도입하고 천부수리를 이용해 원방각(圓方角)에서 도출된 64원방각도를 완성하고 천부경 원문을 세밀히 분석해 ‘인각단군천부(人角檀君天符)’를 완성했다.

저자 김윤식 선생은 이 책이 천부삼인의 정체와 하도가 천원(天圓)에, 낙서가 지방(地方)에, 그리고 천부경 속의 단군도가 곧 인각(人角)이라는 것을 밝히게 됐다고 말하고 있다.

또 다른 저자인 유한철 원장은 이 책이 하도‧낙서와 천부경에 관한 수준 높은 해설서라는 평가와 함께 늘 독자 곁에 놓여 본의가 확실치 않을 때, 마치 사전을 펴 보듯 이 책을 열어 그 뜻을 확인하는 용도로 사용되기를 바라고 있다.

한편 김윤식 선생은 건국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현대그룹에서 20년간 근무했으며 35간 주역‧선도(仙道)‧조력법(造曆法) 등을 연구한 주역 분야의 대가다. 그의 저서에는 ‘우주력’ ‘육음영공’ ‘전도경전’ 등이 있으며, 현재 ‘부인도와 과학정역’을 집필 중이다.

유한철 원장은 대전대학교 한의과를 졸업했으며 현재 인천에서 한의원을 경영하고 있다.


이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기획] 조선 최고 예언가 남사고… ‘격암유록’에 마지막 때 예언 담아

남사고(南師古) 선생은 조선 중기의 학자로 천문·지리 등에 통달했다고 알려져 있다. 1977년 격암 남사고의 예언서 ‘격암유록’이 공개되면서 학계에 논란이 일었다. 내용이 성경의 계시록과 너무나 유사했기 때문이다. 위서 논란이 있지만 남사고 선생이 남긴 격암유록은 선생이 당시 천신을 만나 훗날에 있어질 일을 전해 듣고 기록했다고 전해진다. 우리나라의 대표적
 

[천지일보 평화·통일 논단] 국내 정치·종교계도 ‘이만희 대표 평화운동’ 지지

평화·통일 논단 ‘세계 평화와 한반도 통일 어떻게 이룰 것인가’에 참석한 정치·종교계 인사들이 올해 초 필리핀 민다나오섬의 40년 분쟁 종식을 이끈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이만희 대표의 평화운동에 뜨거운 지지를 보냈다. 발제자로 나선 이기철 국제기독교선교협의회 총재는
 

조선왕조 500년 울타리 세계유산으로 우뚝 서다

지난 수백 년간 서울이라는 도시와 역사의 궤를 같이한 ‘한양도성’이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신청 대상으로 선정됐다.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박민우, 2014 프로야구 신인왕 수상… “1군 경쟁에서 살아남겠다”

박민우, 2014 프로야구 신인왕 수상… “1군 경쟁에서 살아남겠다”

NC 다이노스 박민우(21)가 최우수신인상을 차지했다. 박민우는 18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더케이 호텔에서 열린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최우수선수(MVP)·최우수신인선수 선정 및 각 부문별 시상식에서 유효표 99표 중 71표를 얻

‘청년 취업 기회’ 스포츠산업 우수 인력 뽑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제4회 스포츠산업 ...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11월 21일자[천지만평] 2014년 11월 19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