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문화 > 공연
풋풋한 청춘남녀 로맨스 그려낸 뮤지컬 ‘커피프린스 1호점’
김성희 수습기자  |  kimsh@newscj.com
2012.02.28 18:19:45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지난 24일 대학로 문화공간 필링1관에서 막을 올린 뮤지컬 ‘커피프린스 1호점’ 제작 프로듀서 김수로가 무대에 올라와 공연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김성희 수습기자]  5년 전 청춘남녀의 풋풋한 로맨스를 담아 화제가 됐던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이 지난 24일 뮤지컬로 대학로의 문을 두드렸다.

이번 뮤지컬은 배우 김수로의 코미디프로젝트 제1탄 연극 ‘발칙한 로맨스’에 이은 두 번째 제작 도전작이다. 그는 뮤지컬 ‘커피프린스 1호점’의 캐스팅 단계부터 직접 수소문해 배우를 찾는 등 제작프로듀서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번 무대는 대학로에서 여심을 뒤흔드는 대표 뮤지컬 배우 김재범과 김태한이 주인공 ‘한결’ 역을 맡았고, 드라마 당시 남장으로 최고의 이슈가 됐던 여자 주인공 ‘은찬’역에는 떠오르는 뮤지컬계의 신예 배우 유주혜와 홍지희가 캐스팅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최근 종영된 SBS드라마 ‘뿌리깊은 나무’에서 장혁 파트너로 출연해 시청자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준 배우 김기방이 ‘하림’역으로 첫 뮤지컬 무대에 도전장을 내민다.

‘커피프린스 1호점’엔 MBC 예능프로그램인 무한도전의 ‘나름가수다’ 편에서 작품 ‘영계백숙’을 연출해 화제를 모은 김동연 연출가와 안무를 담당했던 김경엽 안무가가 호흡을 맞춘다.

두 사람은 정준하의 유쾌한 푸드송 ‘영계백숙’을 웅장한 볼거리와 스토리가 있는 뮤지컬로 만들어 내며 시청자들에게 원곡과는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한 만큼 이번 공연도 환상의 호흡으로 최고의 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뮤지컬 ‘커피프린스 1호점’은 오는 4월 29일까지 공연되며, 좌석은 R석 5만 5천 원, S석 4만 4천 원이다.

[관련기사]

김성희 수습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르포] 서울의 팽목항

“4.16 약속지킴이가 됩시다. 진상규명을 위해 서명해주세요.”광화문광장 방향 사거리 신호등을 건너면 들을 수 있는 목소리다. 이 목소리가 들린 지 벌써 126일째다. 아이들의 사진이 붙은 플래카드를 든 자원봉사자와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허니버터칩’ 홀릭

“빼빼로데이 재고품도 허니버터칩과 함께 파니까 금방 나가네요, 1만 원짜리 빼빼로 세트도 지금 막 사갔어요. 마진은 거의 못 남겼지만 재고가 팔리니 마음이 좀 가볍네요.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한기범희망나눔, 제7회 유소년농구교실지도자연수 성황리 마쳐

한기범희망나눔, 제7회 유소년농구교실지도자연수 성황리 마쳐

사단법인 한기범희망나눔과 국민생활체육 전국농구연합회(NABA)가 지난 24일 서울장충고등학교에서 ‘2015년 제7회 국민생활체육전국농구 연합회 유소년농구교실지도자연수’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사)한기범 희망나눔이 주최하고, NABA가 주관한 이번 연수는 주 5일제 수업에 따른
‘독이 든 성배’ 아시안컵 사령탑, 슈틸리케 감독에겐 기회의 땅

‘독이 든 성배’ 아시안컵 사령탑, 슈틸리케 감독에겐 기회의 땅

‘독이 든 성배’ 아시안컵 사령탑, 슈틸리케 감독에겐 기회의 땅.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가 1988년 이후 27년 만에 아시안컵 결승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한국은 26일 호주 시드니 오스트레일리아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시안컵 이라크와의 준결승전에서 2-0으로 이겨 결승에 진출했다. 전반 20분 이정협의 헤딩선제골과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1월 26일자[천지만평] 2015년 1월 23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