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민족종교
천도교 정암 고정훈 종법사 별세
이길상 기자  |  bohwa@newscj.com
2012.01.26 22:45:57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고 정암 고정훈 종법사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대학교 병원 장례식장에 고인의 환원을 애도하는 조문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이길상 기자] 우리나라의 교육과 천도교의 발전을 위해 한평생 몸바쳐온 것으로 알려진 천도교 정암 고정훈 종법사가 26일 향년 93세로 환원했다.

천도교 중앙총부는 교단 최고 예우에 해당하는 교회장으로 장례를 치르기로 결정하고 천도교 의절에 따라 장의위원회(위원장 임운길 교령)를 구성했다.

고(故) 정암 종법사는 1920년 경남 남해에서 출생해 진주 공립 농업학교를 졸업하고 중등교원 양성소를 수료했으며 고등학교 생물과 교원고시에 합격했다.

또한 그는 남해군 교육청 교육장, 남해 상고 교장, 하동고 교장 등을 역임하고 정년퇴임을 했으며 교육계에 기여한 공로로 녹조 소성 훈장과 국민훈장 동백장, 경상남도 문화상 등을 받았다.

고 정암 종법사는 1934년 천도교에 입교한 이래 중앙감사, 도정, 선도사, 용담수도원장, 연원회 의장, 교령 등 중책을 역임했으며 1989년 천도교 최고 지위에 해당하는 종법사에 추대됐다.

고 정암 종법사는 최근까지도 교단을 잘못을 질타하고 많은 가르침을 주는 등 교단의 큰 어른으로서 역할을 다해왔다.

고 정암 종법사의 빈소는 서울대학교 병원 장례식에 마련됐고, 영결식은 27일 오후 9시 빈소에서 봉행한다. 발인은 28일 새벽 4시이며, 발인 후 경남 남해로 운구해서 화장 후 유해는 선영에 모실 예정이다.
이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신천지 이만희 대표

“CBS 큰 실수했다. 즉각 대국민 사과하라”
 

현대해상 묻지마 甲질

[단독] 車부품대리점 속수무책 ‘피눈물’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서울 아리수’ 시흥줄다리기대회서 혼성부 잇따라 우승

‘서울 아리수’ 시흥줄다리기대회서 혼성부 잇따라 우승

‘서울 아리수’가 지난 18일 경기 시흥시체육관에서 열린 ‘제5회 국민생활체육 시흥시 연합회장배 줄다리기 대회’에서 혼성부문 우승을 차지했다.지난 11일 충남당진에서 열린 ‘기지시 전국 줄다리기대회’에서도 신인팀으로 혼성부 1위를 차지했던 ‘서울 아리수’가 잇따라 혼성부문 우승을 거머쥐었다.이번 대회에서 서울 아리수에 이어 2위는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 내달 10일 개최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 내달 10일 개최

‘2015 청소년 건강 증진 및 나눔 문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의정부 3ON3 길거리농구대회’가 오는 5월 10일 의정부 행복로에서 열린다. 초등부∙중등부∙고등부로 나눠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서는 입상한 팀에게 장학금과 의정부시장상, 신한대학교 총장상이 수여된다.‘2015 청소년 건강 증진 및 나눔 문화 프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