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국제 >
일본 외상, 독도문제 “할 말 하겠다”
명승일 기자  |  msi@newscj.com
2012.01.24 16:34:14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독도 (제공: 문화재청)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일본의 겐바 고이치로(玄葉光一郞) 외무상이 독도문제와 관련해 24일 “할 말을 하겠다”고 밝혔다.

겐바 외무상은 이날 오후 중의원 본회의에서 올해 외교 방침 연설을 통해 “받아들일 수 없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고 전하겠다”면서 “하루아침에 해결될 문제가 아닌 만큼 끈기 있게 대응해 나가겠다”고 이같이 말했다.

지난 2009년 민주당 정권이 출범한 이후 정기국회 외교 연설에서 독도 문제를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겐바 외무상은 한국과의 관계에 대해 “기본적 가치를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국가인 만큼 미래지향적으로 대국적 견지에서 협력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북한과의 관계에 대해선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 이후의 새로운 사태에 적절히 대응하면서 일·미·한 3국이 공조해 우라늄 농축활동의 즉각 중단을 포함한 구체적 행동을 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명승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연재] 원작+a 新라파엘로

이번 라파엘로 연재에서도 ‘스테레오 비전’ 기법을 위해 제작된 작품을 소개한다. 스테레오 비전은 마치 스피커가 두 개의 음량을 동시에 내듯 입체감이 살아 있는 것처럼 하기 위해 같은 사진을 가지고 다양한 색깔을 넣어 제작한 유리원판 필름이다.이 스테레오 비전 기법으로 만들어진 유리원판은 ‘입체경’을 사용해서 보면 두 작품이 합쳐져서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부패한 종교 하나되야 전쟁종식”

▲ 26일 ㈔세계여성평화그룹(대표 김남희)과 천지일보(대표 이상면)가 ‘전쟁 없는 평화의 세계와 통일된 조국을 후손에게 물려주자’는 취지로 ‘지구촌전쟁종식평화포럼’과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이만희 대표 초청강연을 진행했다. 초청 강연자로 나선 이만희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가 발제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필리핀 민다나오 가톨릭-이슬람 40년
전체기사의견(3)
천지명
2012-01-25 17:10:44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자꾸 자기 땅이라고 욱인것을 사과나
자꾸 자기 땅이라고 욱인것을 사과나 했으면 하네,,
강준수
2012-01-24 20:21:34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자기땅이 아님을 하루빨리 인정하여 일
자기땅이 아님을 하루빨리 인정하여 일본인의 대한 의식이 좋게 여겨지면 좋겠어요.^^
탁수환
2012-01-24 18:22:0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독도는 오랫동안 우리 땅이였는데 일본
독도는 오랫동안 우리 땅이였는데 일본은 정말 왜 저래요? 한류고 뭐고 간에 독도 분쟁 좀 안 일으켰으면 합니다.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3)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新 독립야구단 ‘미라클’ 창단 초읽기

새로운 독립야구단이 내달 창단한다. ...
“2022년 월드컵 11∼12월 개최 굳어졌다”

“2022년 월드컵 11∼12월 개최 굳어졌다”

FIFA 실무회의 수장 BBC 인터뷰. 2022년 카타르 월드컵의 개최 시기가 11∼12월로 굳어졌다는 핵심 관계자의 말이 나왔다. 세이크 샬만 빈 이브라힘 알 칼리파(바레인) 아시아축구연맹 회장은 24일(한국시간) 영국 BBC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다.그는 개최 시기를 결정하기 위해 결성된 실무회의의 회장을 맡고 있다.세이크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2월 27일자[천지만평] 2015년 2월 25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