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외상, 독도문제 “할 말 하겠다”
일본 외상, 독도문제 “할 말 하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독도 (제공: 문화재청)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일본의 겐바 고이치로(玄葉光一郞) 외무상이 독도문제와 관련해 24일 “할 말을 하겠다”고 밝혔다.

겐바 외무상은 이날 오후 중의원 본회의에서 올해 외교 방침 연설을 통해 “받아들일 수 없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고 전하겠다”면서 “하루아침에 해결될 문제가 아닌 만큼 끈기 있게 대응해 나가겠다”고 이같이 말했다.

지난 2009년 민주당 정권이 출범한 이후 정기국회 외교 연설에서 독도 문제를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겐바 외무상은 한국과의 관계에 대해 “기본적 가치를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국가인 만큼 미래지향적으로 대국적 견지에서 협력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북한과의 관계에 대해선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 이후의 새로운 사태에 적절히 대응하면서 일·미·한 3국이 공조해 우라늄 농축활동의 즉각 중단을 포함한 구체적 행동을 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천지명 2012-01-25 17:10:44
자꾸 자기 땅이라고 욱인것을 사과나 했으면 하네,,

강준수 2012-01-24 20:21:34
자기땅이 아님을 하루빨리 인정하여 일본인의 대한 의식이 좋게 여겨지면 좋겠어요.^^

탁수환 2012-01-24 18:22:00
독도는 오랫동안 우리 땅이였는데 일본은 정말 왜 저래요? 한류고 뭐고 간에 독도 분쟁 좀 안 일으켰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