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국제 >
“日, 7급 강진 가능성 4년 내 70%”
정현경 기자  |  sevi@newscj.com
2012.01.23 14:09:53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연합뉴스)

[천지일보=정현경 기자] 일본 수도권에서 앞으로 7급 이상의 강진이 일어날 가능성이 4년 내 70%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요미우리신문은 23일 도쿄대학 지질 연구소 연구팀의 말을 인용해 7급 이상의 강진이 올 가능성이 앞으로 4년 동안 70%에 이른다고 전했다.

일본 수도권에서는 지난해 3월 동일본대지진 이후 규모 3에서 6에 이르는 지진이 대지진 이전보다 5개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 산하 중앙방재회의는 규모 7.3의 지진이 일어날 경우 사망자는 최대 1만 1000명, 건물의 완파나 화재에 의한 소실이 약 85만 채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정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
ftyzseze
2012-01-24 21:21:38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A양]한.성.주 3차 풀.영.상(4
[A양]한.성.주 3차 풀.영.상(47분.짜.리)

많은분들이 찾으시더라구요

x.co/cMjw

풀/ㅂ ㅓ/전/게/시/물/삭/제/당/하/기/전/에

들어가셔서 감상하세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삼성화재배 전국대학배구리그] 중부대, 홍익대에 풀세트 접전 끝 짜릿한 역전승

[삼성화재배 전국대학배구리그] 중부대, 홍익대에 풀세트 접전 끝 짜릿한 역전승

2015 삼성화재배 전국대학배구리그에서 중부대가 홍익대에 풀세트 접전 끝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4강 진출의 마지막 불씨를 살렸다.4일 서울 홍익대학교에서 열린 경기에서 중부대는 세트스코어 3-2(25-19, 21-25, 20-25, 25-20, 15-12)로 이겼다. 홍익대는 이미 4강 진출을 확정지었지만 인터리그 마지막 홈경기
수원여대 권연희 학생, 제27회 ‘전국 종별 핀수영 선수권 대회’ 1위

수원여대 권연희 학생, 제27회 ‘전국 종별 핀수영 선수권 대회’ 1위

수원여자대학교(총장 엄태식) 레저스포츠과 권연희 학생이 지난 8월 29~30일 양일간 개최된 ‘2015 인석(仁石)배’ 겸 ‘제27회 전국 종별 핀수영 선수권 대회’에 1위로 입상했다.핀수영은 핀이라고 불리는 약 1㎡의 물갈퀴를 달고 허리만 움직여 나아가는 종목으로 권연희 학생은 이번 대회에서 ‘짝핀-50m 여자대학부’와 ‘짝핀-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