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민족종교
교황 “美극단적 세속주의” 우려
박준성 기자  |  pjs@newscj.com
2012.01.20 15:23:10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19일(현지시각) 미국 가톨릭 주교들을 만난 자리에서 “극단적 세속주의”의 위험성에 대해 경고했다.

교황은 “미국이 도덕적 원리에 기반을 두고 있으나 최근 강력한 새 문화 추세로 인해 그 같은 원리가 침식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교계는 극단적인 개인주의에 입각해 도덕적 진실과 동떨어진 자유 개념을 증진하려는 문화 조류에 대항하는 데 중대한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가톨릭교회와 종교인들이 원래 ‘사악한 행동’에 대해 양심적으로 반대해 왔다고 말했다. 교황이 사악한 행동에 대해 구체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으나 낙태, 안락사, 동성 결혼 등 미국 선거의 중대 쟁점들을 시사한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미국 가톨릭 주교들은 “중대 사회문제 논의 과정에서 교계가 배제돼서는 안 된다”는 점을 강조해왔다. 뉴욕 교구의 추기경이 될 티모시 돌런 주교는 낙태, 동성 결혼에 대해 강력히 반대하고 있다.

미국 주교들은 “동성 결혼 허용에 따라 종교 자유가 침해되고, 신앙이 주변으로 밀려나고 있다”면서 종교 자유를 보호하기 위한 위원회를 구성하고 변호사, 로비스트 등을 고용했다.

박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
김재희
2012-01-20 21:50:39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사람들이 종교의 본질을 잊고 자신들이
사람들이 종교의 본질을 잊고 자신들이 편안한 쪽으로 몰고가는 것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동성결혼 등등 다 그런 거 아닌가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제8회 희망농구올스타 2015 with SMTOWN’ 자선경기  개최

‘제8회 희망농구올스타 2015 with SMTOWN’ 자선경기 개최

사단법인 한기범희망나눔은 오는 7월 18일 오후 5시 30분 의정부체육관에서 ‘제8회 희망농구올스타 2015 with SMTOWN’ 자선경기를 개최한다. 8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프로농구올스타 농구선수와 SM엔터테인먼트의 소속 가수(슈퍼주니어, 샤이니, SM루키즈 등 농구를 즐기는 멤버 대거 참여)가 참가해 흥미롭고 다채로운 경
아르헨티나, 콜롬비아 꺾고 4강 간다… 승부차기 끝에 승리

아르헨티나, 콜롬비아 꺾고 4강 간다… 승부차기 끝에 승리

아르헨티나가 콜롬비아를 꺾고 ‘코파 아메리카 2015’ 4강에 진출했다.아르헨티나는 27일(한국시간) 콜롬비아와의 ‘코파 아메리카 2015’ 8강전에서 0-0으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5-4로 승리했다.아르헨티나는 콜롬비아와의 8강전 경기에서 정규시간 동안 승부를 가리지 못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