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통합 한명숙 “책임정당으로 거듭나겠다”
민주통합 한명숙 “책임정당으로 거듭나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주통합당 한명숙 대표가 16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민주통합당 한명숙 신임대표가 16일 “당 대표와 최고위원들은 모든 강령에 진보적 가치를 반영하고 국민의 요구,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정책으로 출발하겠다”고 밝혔다.

한 대표는 이날 당 대표실에서 열린 제1차 최고위원회의에서 “국민 참여 지도부로 처음 출발하는 마당에 수많은 국민의 명령, 정권을 심판하고 바꿔달라는 요구를 온몸으로 받아들이겠다”고 이같이 전했다.

그는 “힘들고 어려워하는 국민의 생활을 위해 책임정당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며 “국민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느끼며 문제를 해결하는 미래정치로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 대표는 또 “이번 경선에서 모바일 혁명을 이뤄냈다”면서 “모바일 세대가 요구하는 총선승리와 정권교체의 완성을 위해 앞만 보고 달려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민주통합당은 국민의 여론조사에서 한나라당을 많이 앞섰다”며 “이는 민주통합당에 거는 기대가 크고 총선승리를 통해 정권교체를 해달라는 요구가 그만큼 크다는 것을 말한다. 더 큰 민주통합당으로 정권교체의 열망을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웅일 2012-01-16 14:53:49
힘들고 어려워하는 국민의 생활을 위해 책임정당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는 말이 맘에 드네. 과연 지켜질 수 있을지...

리얼j 2012-01-16 13:54:26
포스트 노무현, 노무현도 부러워했던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적과도 소통할 수 있는 친화력. 터무니 없는 구설수를 딛고 이제는 일어서는 일만 남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