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연예 > 연예가 화제
강소라 민낯 셀카… “여고생 포스 물씬”
지유림 기자  |  ciel@newscj.com
2012.01.06 21:36:13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강소라 민낯 (사진출처: 강소라 트위터)

[천지일보=지유림 기자] 배우 강소라가 민낯 셀카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강소라는 지난 3일 자신의 트위터에 “목감기 초기 증상. 대사 말하는 거 빼고 묵언 수행해야지! 보디랭귀지 실시!”라는 글과 민낯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강소라는 교복을 입고 민낯을 한 채 귀여운 모습을 하고 있다. 특히 강소라는 졸린 듯한 눈을 하고 깜찍한 표정을 선보였다.

강소라 민낯에 네티즌들은 “진짜 여고생 같아” “강소라 너무 귀여워” “여고생 포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강소라는 30일 첫 방송될 예정인 KBS-2TV 드라마 ‘드림하이2’에서 아이돌 지망생 ‘신해성’ 역으로 출연한다.

지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12월에 한국전쟁?

“12월 한반도에 제2의 한국전쟁이 일어날 것입니다. 회개하지 않으면 하나님이 징계하실 것입니다.” 일부 개신교인들이 계시를 받았다며 한반도 전쟁설을 퍼뜨려 대한민국이 홍역을 치르고 있다. 12월 한국전쟁을 예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허니버터칩’ 홀릭

“빼빼로데이 재고품도 허니버터칩과 함께 파니까 금방 나가네요, 1만 원짜리 빼빼로 세트도 지금 막 사갔어요. 마진은 거의 못 남겼지만 재고가 팔리니 마음이 좀 가볍네요.
전체기사의견(4)
야호야호
2012-01-07 14:57:0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귀엽네요 ㅋㅋㅋㅋㅋㅋ 드림하이 2가
귀엽네요 ㅋㅋㅋㅋㅋㅋ 드림하이 2가 시작되는구낭... 이제알았넹..
윤지연
2012-01-07 10:57:19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요건 귀엽게 나왔네,. 근데 강소라
요건 귀엽게 나왔네,. 근데 강소라 얼굴에 볼살이 있어서 그런지 삐쩍 말라 보이진 않아.. 그래도 건강미가 있어보인다
정은주
2012-01-06 23:37:15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와~우 우리딸이네~ ㅋㅋ
와~우 우리딸이네~ ㅋㅋ
공수
2012-01-06 23:07:4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완전 귀여워... 내 스따일...
완전 귀여워...
내 스따일...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4)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현대캐피탈배구단, LIG손해보험과의 홈 26연승 마감

현대캐피탈배구단, LIG손해보험과의 홈 26연승 마감

천안 현대캐피탈 배구단은 21일 충남 천안시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4-15V리그 3라운드 구미 LIG손해보험배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3(32-34, 25-21, 26-24, 17-25, 14-16)으로 역전패를 당해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이날 유관순 체육관에는 5566명의 관중이 입장해 열띤 응원을 펼쳤다.
강정호 포스팅 500만 달러 수용… 메이저리그 진출 임박

강정호 포스팅 500만 달러 수용… 메이저리그 진출 임박

넥센이 20일 “메이저리그 구단이 포스팅(비공개 입찰)을 통해 강정호를 영입하겠다고 써낸 최고응찰액을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메이저리그 구단이 제시한 최고응찰액은 500만 2015달러(약 55억원)다. (사진출처: 연합)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강정호(27·넥센 히어로즈)의 포스팅 금액이 20일 공개됐다.넥센은 이날 메이저리그 구단이 포스팅(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12월 22일자[천지만평] 2014년 12월 19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