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메르켈 총리 “유로 지키기 위해 무엇이든 할 것”
독일 메르켈 총리 “유로 지키기 위해 무엇이든 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일녀 기자]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유로를 지키기 위해 모든 것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31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이날 신년 TV 연설을 앞두고 보낸 이메일 서한을 통해 “내가 유로를 강화하기 위해 무엇이든 할 것임을 신뢰해도 된다”며 “유럽은 과거의 실수에서 배워야만 하며 공동통화는 우리가 과거보다 더 협력해야만 성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럽 위기 극복을 위한 길에서 후퇴가 없진 않겠지만 이 길의 끝에서 유럽은 위기 전보다 더 강력한 모습으로 부상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메르켈 총리는 지난 9일 유럽연합 정상회의에서 합의된 유럽 재정협약을 진전시키기 위해 다음달 9일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