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국제 >
“北, 베트남전에 공군 파병 사실 확인”
정현경 기자  |  sevi@newscj.com
2011.12.05 06:38:01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미국 공식문서에서 공개

[천지일보=정현경 기자] 북한이 베트남전에 공군을 파병한 사실이 확인됐다.

4일(현지시각) 미 싱크탱크 우드로윌슨센터가 공개한 베트남인민군 자료에 따르면 1966년 9월 21일 당시 베트남 중앙군사위원회는 북한이 제의한 공군부대 파병에 대해 논의했다.

이후 같은 달 25일부터 30일까지 양측 군사당국은 북한 공군부대 파병을 위한 구체적인 사안에 대해 논의했고 양국 대표는 회의 마지막날 합의문에 서명했다. 이날 회의에는 반 티엔 둥 베트남 참모총장과 최광 북한 인민군 총참모장이 참석했다.

합의문의 주요내용은 1966년 10월 말부터 11월까지 북한군이 베트남군 미그 17중대에 ‘스페셜리스트’들을 보내는 등 모두 3차례에 걸쳐 파병을 하는 것이다.

북한의 스페셜리스트 중대는 또 베트남 공군사령관의 지휘를 받고 기술지원 등은 베트남군이 한다는 내용도 포함돼 있다.

이렇듯 이번에 공개된 회의자료를 통해 베트남군이 당시 미군의 공중 폭격에 맞서기 위해 북한군이 제안한 파병 요청을 공식적으로 논의, 승인한 사실이 확인됐다.

한편 이 문서는 우드로윌슨센터가 냉전시대 북한 비밀문건을 발굴해 영어로 데이터베이스화하기 위해 진행 중인 ‘북한 국제문서 연구사업(NKIDP)’의 일환이며 전직 미 중앙정보국(CIA) 직원으로 베트남전 전문가인 멀 프리비나우가 작성했다.

프리비나우는 보고서에서 “북한군의 베트남전 참전 역사는 베트남군 역사서 등에 일부 나와 있으나 구체적인 규모와 구성, 활동 등은 지금까지 공개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정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CBS다큐는 사기극”

“CBS 개종교육 과정은 조작, 돈벌이 목적
 

돈 때문에 이단 규정?

CBS 노조가 자진 밝힌 이단 목사 후원금
전체기사의견(3)
서재원
2011-12-08 09:53:01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그럼 북한군이 용병으로 간 건가요?
그럼 북한군이 용병으로 간 건가요? 음. 명령에 살고 죽는 군인아라는 말이 실감나네요.
이영수
2011-12-06 13:46:30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지난 역사들이 다 드러나는군요~이것도
지난 역사들이 다 드러나는군요~이것도 이슈거리인지는 모르겠지만, 북한의 앞으로의 방향이 더욱 궁금해지네요
기아가최고야
2011-12-05 20:18:42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저 때에는 북한도 국력이 괜찮았겠지.
저 때에는 북한도 국력이 괜찮았겠지.. 지금은 개판이겠지만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3)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골프스킨, 기능성 클럽 보호필름 ‘립스킨’ ‘투볼스킨’ 출시

골프스킨, 기능성 클럽 보호필름 ‘립스킨’ ‘투볼스킨’ 출시

기존에 없던 골프클럽 보호필름 시장 형성. 작년 골프클럽 전용스킨 출시로 클럽시장에 패션화 바람을 불러 일으켰던 골프스킨이 2015년 신제품 ‘립스킨’과 ‘투볼스킨’을 공개했다. ‘립스킨’은 드라이버와 우드에서 많이 손상되는 리딩엣지에 부착해 미스샷과 클럽 간 부딪치는 손상을 방지하며, 어드레스 시 클럽 페이스면의 정렬도 확인 가능한
박태환 18개월 자격정지, 최악 상황은 피했지만…

박태환 18개월 자격정지, 최악 상황은 피했지만…

대한체육회 규정에 걸려 리우올림픽 출전 불투명인천아시안게임서 획득한 메달 6개 모두 박탈. 금지약물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인 박태환(26)이 도핑위원회 청문결과 18개월 선수 자격정지라는 중징계를 받았다. 국제수영연맹(FINA)은 23일(현지시각) 사무국이 있는 스위스 로잔에서 도핑위원회 청문회를 개최한 뒤 18개월 자격정지를 확정했다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3월 27일자[천지만평] 2015년 3월 25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