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다세대·단독 전월세 실거래가 공개
국토부, 다세대·단독 전월세 실거래가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지연 기자] 정부가 다세대와 단독, 다가구 주택의 전월세 실거래가를 공개했다.

국토해양부는 4일 “아파트에 대해서만 공개하던 전월세 실거래가 자료를 지난 3일부터 다세대ㆍ연립, 단독ㆍ다가구 주택으로 확대해 공개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공개되는 자료는 전월세거래정보시스템에 등록된 자료 중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확정일자를 받은 39만 9000건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수도권이 28만 4000건(서울 15만 5000건), 지방 11만 5000건이다. 또한 다세대ㆍ연립주택은 12만 7000건, 단독ㆍ다가구가 27만 2000건에 이른다.

이와 함께 국토부는 실거래가 홈페이지(rt.mltm.go.kr)를 개편해 모든 주택 유형을 지역별ㆍ금액별ㆍ면적별ㆍ기간별 등 통합 검색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한다.

공개된 전월세 실거래가 자료는 읍ㆍ면ㆍ동사무소에서 확정일자를 받은 거래만 확인할 수 있다. 확정일자를 받지 않은 거래는 포함되지 않는다.

국토부는 향후 단독ㆍ다세대 등의 전월세 실거래가 자료를 아파트와 함께 매월 25일에 공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