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종단연합
“종교인, 수행·깨달음 통해 믿음으로 나아가야”
손선국 기자  |  sun12@newscj.com
2011.11.04 18:00:24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4일 열린 기독자 교수-불자 교수 공동학술대회에서 정재현(연세대 종교철학) 교수가 기독교에서의 믿음과 삶에 대해 발제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기독자 교수-불자 교수 공동학술대회… 종교 간 화합·이해 모색

[천지일보=손선국 기자] 기독자 교수와 불자 교수들이 만나 종교 간 화합과 이해를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한국교수불자연합회(회장 최용춘)와 한국기독자교수협의회(회장 이정배)는 4일 오후 2시 송광사 서울분원인 법련사에서 ‘믿음과 수행, 그 접점을 찾아서’란 주제로 공동학술대회를 열었다.

대통령직속 사회통합위원회 송석구 위원장은 격려사를 통해 “모든 종교는 믿음과 수행을 겸비해야 한다”면서 “수행은 진리를 깨우치기 위해 자신의 잘못된 습관을 좋은 습관으로 바꾸는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발제자들은 기독교든 불교든 모든 종교에서 추구하는 믿음에는 반드시 수행을 통한 깨달음이 전제돼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정재현(연세대 종교철학) 교수는 “깨달음이 전제되지 않는 믿음은 맹목적이며 신에 대해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밖에 없다”며 “이러한 깨달음은 자기를 철저히 비우는 수행에서 비롯된다”고 말했다.

이어진 발제에서 종교대화 씨튼연구원 최현민 원장은 앞서 정 교수가 말한 ‘자기 비움’에 관해 가톨릭의 청빈서원과 불교의 무소유 정신과 상통한다는 견해를 밝히기도 했다.
손선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
이면진
2011-11-04 19:34:49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종교의 핵심은 천국 모두 같은 소망
종교의 핵심은 천국 모두 같은 소망 아닐까요 극락,,하지만 글락에 가는 방법은 오직 한가지 일거라 생각됩니다 불교든 , 개신교 든 서로 하나가 되어 천지 창조주 하나님을 믿어야 하지 않을까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추신수 시즌 16호 홈런 “홈런 될 줄 몰랐다”

추신수 시즌 16호 홈런 “홈런 될 줄 몰랐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6호 홈런을 쏘아 올린 소감을 밝혔다.추신수는 2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 4회 동점 솔로홈런 포함 4타수 1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이번 홈런은 지난 15일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강정호, 멀티 히트로 팀 승리 이끌어… 타율 0.291

강정호, 멀티 히트로 팀 승리 이끌어… 타율 0.291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가 멀티 히트로 2타점을 올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강정호가 29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즈와의 홈경기에서 4번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2타점(시즌 48타점)으로 활약했다.이로써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2할8푼9리에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