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한미 FTA 강행처리 끝까지 저지”
손학규 “한미 FTA 강행처리 끝까지 저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민주당 손학규 대표가 3일 “이명박 정부가 이것(한미 FTA)을 통과시키려고 한다면 끝까지 저지하겠다”고 약속했다.

손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야5당 한미 FTA 저지 범국민운동본부 대표자 연석회의’에서 이같이 말하고 “국회 분위기가 상당히 전운이 감돌고 있다. 이명박, 한나라당 정권이 한미 FTA를 강행처리하려고 하는 게 아닌가 걱정된다”고 전했다.

손 대표는 “민주당과 야당, 범국본을 비롯한 단체에서 잘못된 FTA를 저지하기 위해서 많은 노력을 해주셨다”면서 “(민주당) 정동영 최고위원을 비롯해 국회에서 외교통상위원회를 중심으로 해서 강력한 저지를 해오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명박 정권이 FTA 재협상을 통해서 국익에 손해를 보는 FTA, 충분히 준비하지 않은 졸속 FTA, 서민층이 많은 피해를 보는 FTA, 주권침해 요소가 있는 FTA를 강행처리하려는 것을 강력히 저지하겠다”고 분명히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