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종단연합
‘사랑·존중의 마음’ 새문화 열린 자세
박준성 기자  |  pjs@newscj.com
2011.11.01 19:58:54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한국자유총연맹 종교특별위원회의 창립1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연맹회장 박창달 총재가 축사를 전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한국자유총연맹종교특별위 창립1주년, 범종교인 축제의 장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한국자유총연맹 산하 종교특별위원회가 창립 1주년을 맞아 종교 간 상생과 문화 교류를 위한 범종교인 축제의 장을 열었다.

종교특별위원회(이춘섭 위원장)는 1일 한국자유총연맹 잔디광장에서 제1회 전국 민속예술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창달 총재, 이춘섭 위원장을 비롯한 기독교 연합회장 이기철 목사, 대한호국불교 소림선종 총무원장 연화스님, 신천지예수교 채현욱 총무, 민족도교 김중호 도장 등 한국종교계 인사 및 연맹 회원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춘섭 위원장은 인사말에서 “다문화 다종교 사회를 살아가는 오늘의 현실 속에서 이번 범종교인 축제를 통해 서로를 배려하고 공존하는 토대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연맹회장 박창달 총재는 축사를 통해 “다종교 사회에서 다양성을 받아들이고 인정해야 한다. 서로 간에 사랑과 존중의 마음으로 대할 수 있는 것이야말로 새로운 문화의 시대를 열어가는 참된 자세”라며 “이날 자리에 모인 종교지도자들과 예술인들이 국민화합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함께 손잡고 평화와 화합의 정신을 전파하는 데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천지예수교 이만희 총회장을 대신해 종단대표기도를 한 채현욱 총무는 기도에 앞서 “일부 목사들이 말씀을 통한 한 영혼의 구원보다는 도덕적·신앙적으로 본이 안 되는 행동을 보이고 있다”며 “한국교회는 이를 회개하고 다시 거듭나야 한다. 우리 교단 또한 개혁하는 데 앞장서겠다. 종교인들이 사랑과 용서와 축복으로 하나 돼 우리나라가 문화와 종교선진국이자 종교 종주국으로 나아갈 것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창립1주년 기념식에 앞서 신천지문화예술단, 파룬궁 천궁악단, 밸리댄스 공연 등이 진행됐다. 기념식 이후 열린 민속예술 경연대회에는 전세영 살풀이, 바라춤, 부정놀이, 천왕놀이, 사물놀이 등 종교 및 지역별 문화공연이 다채롭게 펼쳐졌다.

박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CBS다큐는 사기극”

“CBS 개종교육 과정은 조작, 돈벌이 목적
 

돈 때문에 이단 규정?

CBS 노조가 자진 밝힌 이단 목사 후원금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손연재 개인종합 4위… SNS 소감 “무사히 끝나서 행복해요”

손연재 개인종합 4위… SNS 소감 “무사히 끝나서 행복해요”

‘리듬체조 요정’ 손연재(21)가 시즌 첫 월드컵 대회에서 개인종합 4위를 기록한 가운데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손연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15 첫 시즌 경기! 정말 긴장도 많이 되고 힘든 시합이었지만 무사히 끝나서 행복해요. 늦게까지 챙겨봐 주시고 또
[영상스케치] ‘도핑 파문’ 박태환 기자회견

[영상스케치] ‘도핑 파문’ 박태환 기자회견

수영선수 박태환이 도핑 파문 이후 기자회견장에서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박태환은 서울 잠실관광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도핑 파문에 대해 “다시 한 번 깊이 뼈저리게 반성하고, 이유가 뭐든 자신의 불찰”이라고 밝혔다.[박태환 / 前 수영 국가대표] “도핑 사실을 알게 된 후 지난 몇 개월은 매일 매일이 지옥이었습니다. 처음에는 억울하고 속상한 마음이 컸던 게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3월 30일자[천지만평] 2015년 3월 27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