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종교 > 종단연합
대만 ‘종교 다르다’ 는 이유로 교사 해고한 학교에 벌금
김지현 기자  |  kjh@newscj.com
2011.10.25 20:54:35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천지일보=김지현 기자] 대만 소재 가톨릭 학교인 도미니칸 인터내셔널 스쿨이 지난 3월 몰몬교를 믿는 미국 국적의 여교사 2명을 해고했다.

이에 대만 노동위원회가 이 학교에 60만 (대만) 달러(한화 2400만 원)의 벌금 처분을 가했다.

해당 교사들은 노동위원회에 차별 시정을 요구하는 민원을 접수했으며 학교 측은 해고된 교사들이 “교사로서 적임이 아니었음”을 해고 사유로 내세웠다.

하지만 노동위원회의 조사 결과 ‘교내에서 열린 가톨릭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지 않았다’는 것과 ‘학교 밖에서 몰몬교 활동에 참여한 점’등이 문제가 된 것으로 드러났으며 20일 이 같은 사실을 연합보가 보도했다.

대만 당국에 따르면 종교가 다르다고 해서 차별하거나 종교 활동 참여를 강요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돼 있다.

대만 내에서 종교적인 이유로 취업을 차별해 벌금 처분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 있는 일이다.
김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1)
장은주
2011-10-25 20:59:48
찬성:0 | 반대:0 찬성하기 반대하기 삭제하기 신고하기
종교가 다르다고 차별하는 것은 우리나
종교가 다르다고 차별하는 것은 우리나라와 별 다른게 없네요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1)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추신수 시즌 16호 홈런 “홈런 될 줄 몰랐다”

추신수 시즌 16호 홈런 “홈런 될 줄 몰랐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6호 홈런을 쏘아 올린 소감을 밝혔다.추신수는 2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 4회 동점 솔로홈런 포함 4타수 1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이번 홈런은 지난 15일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강정호, 멀티 히트로 팀 승리 이끌어… 타율 0.291

강정호, 멀티 히트로 팀 승리 이끌어… 타율 0.291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가 멀티 히트로 2타점을 올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강정호가 29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즈와의 홈경기에서 4번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2타점(시즌 48타점)으로 활약했다.이로써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2할8푼9리에서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